상단여백
HOME DMZ LOCAL 경기
최종환 파주시장, 남북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착공식 참석
  • 정 은 기자
  • 승인 2018.12.26 18:59
  • 댓글 0

【파주=DMZNEWS】서울-평양이라고 적힌 도로표지판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파주=DMZNEWS】최종환 파주시장은 26일 개성 판문역에서 개최한 경의선·동해선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착공식에 지방자치단체장으로는 유일하게 참석했다.

이날 착공식은 오전 10시부터 개식을 알리는 공연을 시작으로 축사(착공사) 및 침목 서명식, 궤도 체결식, 도로 표지판 제막식, 폐식 공연, 기념촬영 순으로 열려 1시간 동안 진행됐다. 

우리 측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조명균 통일부 장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최종환 파주시장, 남북 관계 및 철도·도로 관계자, 이산가족 등 각계각층 인사가 참석했고 북측은 리선권 남북고위급회담 단장을 주빈으로 방강수 민족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 김윤혁 철도성 부상, 최병렬 개성시 인민위원회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그동안 파주시는 한반도 평화 수도에 걸맞은 통일 대비 철도망 구축을 위해 GTX A노선(파주 운정-삼성) 조기 착공과 지하철 3호선(일산선), 고속철도(KTX, SRT) 파주 연장, 문산-도라산 전철화 사업 뿐만 아니라 유라시아 철도의 출발역으로 도라산역의 국제철도역 지정 등 다양한 철도정책을 추진해왔다. 

또 지난 12월 21일 개최한 ‘한반도 평화 수도 파주 철도망 구축 국회 토론회’를 통해 국회, 정부, 철도전문가, 시민들과 많은 공감대를 형성했다.

착공식에 참석한 최종환 파주시장은 ”현재도 남과 북을 열차로 바로 운행할 수 있는 경의선에 파주시가 중요한 다리 역할을 하고 있다. 오늘 서울역에서 특별열차를 타고 파주시 도라산역에서 직접 출경 절차를 받으니 국제철도역 역할과 중요성을 체감할 수 있었다“며 ”통일경제특구를 준비하는 파주시는 통일 대비 철도 인프라 확충과 도라산역의 국제철도역 지정에 많은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최종환 시장은 지난 11월 30일 도라산역에서 열린 남북철도 현지 공동조사 환송식에도 직접 참석해 공동조사단을 격려한 바 있다.

전 세계 최초 DMZ 접경지역 뉴스 DMZNEWS

정 은 기자  st170329@gmail.com

<저작권자 © 인터넷신문 dmz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 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중요 뉴스
강원 고성군, DMZ 평화 둘레길 시범 운영
[DMZ LOCAL]
강원 고성군, DMZ 평화 둘레길 시범 운영
양주시의회, 의정부 자원회수시설 이전 건립 반대
[DMZ LOCAL]
양주시의회, 의정부 자원회수시설 이전 건립 반대
의정부시, 민주당 지역위원회와 당정협의회 개최
[DMZ LOCAL]
의정부시, 민주당 지역위원회와 당정협의회 개최
여백
세계는 지금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